위암 치료방법

위암 치료방법

우리나라도 암 건강검진이 늘고 있어 전체 위암 중 조기 위암의 비율이 높아지고 있습니다.  위암 치료에 있어 표준은 수술을 통한 위절제술과 림프절곽청술이지만, 위암 중 병소가 작은 경우에는 내시경을 이용한 국소치료방법이 효과적입니다.


내시경적 치료방법은 전신마취와 개복술이 필요없어 위험성이 훨씬 적고, 위를 그대로 보존할 수 있어 수술 후 삶의 질도 높은 치료방법입니다.




병변을 파괴시키는 국소응고법은 수술후 치료의 성공여부를 확인하기 어려워 조기 위암의 치료방법으로 적당하지 않습니다.


그러나, 내시경적 절제술은 절제된 조직을 회수해서 병변의 범위와 병균의 침입 정도를 알 수 있을 뿐 아니라, 육안 또는 현미경을 통해 절제 여부를 확인해서 향후 치료방법을 결정할 수 있는 장점이 있습니다.



조기 위암의 내시경적 치료방법는 레이저치료와 점막절제술이 주로 이용됩니다.  점막절제술은 원격 전이나 림프절 침범이 없어야 하고, 병변이 완전절제가 가능해야 합니다.


레이저치료는 고령 등으로 고위험군이면서 점막절제술을 할 수 없는 큰 병변치료에 주로 사용합니다.  


이렇게 전신마취와 개복하지 않는 위암 치료를 받으려면 조기 위암 상태에서 진단을 받아야 합니다.  때문에, 증상이 없는 경우에는 정기적인 건강검진이 꼭 필요하다는 것을 기억해야 합니다.